처음으로 >고객센터> 복권 뉴스

복권 뉴스

죽은뒤 다시 살아 복권 당첨된 사나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자 2019-04-17
심장마비 후 두 번의 복권 당첨...행운의 호주 사나이 빌 모건 그는 누구인가?




1998년 심장마비로 가사 상태에 빠져 사망선고까지 받았다 깨어난 호주의 한 사나이가 그후 아내를 얻고 잇따라 복권에 당첨되는 등 행운이 잇따라 당시 화제를 모았는데요. 오래된 기사지만 정말 행운은 어떻게 찾아올 지 알수 없는 재미난 내용을 담고 있어서 다시 한 번 옮겨봤습니다.

빌 모건(당시 나이 37세)이라는 호주의 트럭 운전사는 그때로부터 1년전 심장마비를 일으켜 급히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극도의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는 약을 투여받는 바람에 심장이 14분간이나 멎어버렸다고 하는데.......

모건은 의학적으로 사망선고를 완전히 받았습니다.

의사들은 그의 생명보조 장치를 제거하는 것도 고려했지만 결국 다른 병원으로 이송했고 모건은 그 병원에서 기적적으로 목숨을 되찾았다고 합니다.

12일 뒤에 극적으로 그는 혼수상태에서 깨어나 정상으로 돌아왔고 그때부터 그에게 믿기지 않는 행운이 시작되었습니다.

꿈에 그리던 여인을 만나 결혼한데 이어 로또 복권에 당첨돼 신형트럭을 장만했고,

멜버른의 TV 방송국이 모건의 이야기를 기사화하기 위해 그에게 복권 상점으로 가서 즉석 복권을 다시 구입해 긁는 장면을 재연해 줄 것을 요구했는데 그만 이 복권이 다시 또 당첨이 되었던 놀라운 상황을 만듭니다.

TV 카메라 앞에서 복권을 긁던 그는 “25만 호주달러에 당첨됐다. 농담이 아니다. 나를 찍지 말라”고 소리쳤습니다.

당시 그는 “이런 일이 벌어지다니 믿을 수가 없다. 다시 심장마비를 일으킬 지경”이라고 말했다고 하는데 정말 행운이 올때는 놀라운 모습으로 다가오는군요

로또캠프의 고객님들에게도 놀라운 행운이 찾아 오기를 기대합니다.


미국복권 유럽복권 신뢰도1위 구매대행업체
Lottocamp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사상 최대의 메가밀리언 당첨자 나타나 관리자 2019-03-12
다음글